DBR 138호를 읽고

140호 (2013년 11월 Issue 1)

DBR 138호를 읽고

 

전략이라는 단어가 여기저기에서 난무한다. 웬만한 기업에는전략기획실이라는 부서가 따로 있고 기업의 홍보문구에서도 임무와 함께전략이라는 단어가 제시되고 있다. DBR 138호의 스페셜 리포트 ‘Break Your Strategy’는 이 같은 전략의 과잉시대에서 진짜 전략이란 무엇이고 불확실한 상황에서 전략을 어떻게 세워야 하는지를 구체적으로 짚어주고 있다.

신시아 몽고메리 하버드대 교수는 전략을 리더십과 연결시키면서 그동안 전략을 설명하기 위해 사용됐던 문구에서는 리더십의 관점이 부족하다고 지적했다. 전략은 기업이 나아가야 할 방향을 제시하는 것이기 때문에 리더가 해야 할 첫 번째 과업은 전략을 세우는 것이라고 덧붙였다. 게리 하멜 런던비즈니스스쿨 교수는 빠르게 변화하는 세상에서 중요한 것은 적응성이라고 했다. 적응성은 변화를 느끼고 이후 수동적으로 대응하는 자세가 아니라 변화를 예측하고 미리 적극적으로 대처하는 움직임이라는 것이다.

리처드 루멜트 UCLA 경영대학원 교수는 나쁜 전략과 좋은 전략의 구체적인 사례를 제시했다. 좋은 전략이 갖춰야 할 요소로는 정책방향과 진단, 일관된 행동 등을 들었다. 리처드 다베니 다트머스대 교수는 경쟁우위를 유지하는 전략보다는 시장을 파괴해서 새로운 시장으로 이동하는 전략을 세워야 한다고 조언했다. 도미닉 바튼 맥킨지앤드컴퍼니 글로벌 회장은 많은 성공을 일궈낸 사람들은 사실 실패경험도 많다고 했다.

필자는 해외 거장들이 제시한 다양한 혜안에서 공통점을 하나 발견했다. 전략은 어떤 문구를 제시한다고 저절로 해결되는 것이 아니며 모호한 비전도 아니다. 전략에는 구체적이고 실행 가능한 내용이 담겨야 한다는 것이다.

전략의 개념을 개인에게도 적용할 수 있다. 전략을 개인에게 적용해서나를 경영하는 방법의 관점에서도 살펴볼 수 있다. 나를 경영하는 방법에 대해 더 깊게 생각해보면 결국내가 무엇을 해야 하는가로 귀결된다. 단순하게 좋은 직장을 잡거나 돈을 많이 버는 것이 아니라 내가 열정을 가지고, 하고 싶어 하며, 또 해야 할 것은 무엇인지에 대해 다시 한번 생각해야 할 것이다. 내 인생에서 전략을 세워야 할 시기는 바로 지금이 아닐까.

 

 

 

 

 

 

 

 

김동환

DBR 6기 독자패널(육군)

 

 

What’s Next?

DBR 다음 호(141, 2013 11 15일자, 11월 셋째주 발행 예정)에는 스페셜 리포트로 ‘Permanent Entrepreneurship’ 을 다룰 예정입니다.

 

 

Call for Papers

고품격 경영 저널 DBR이 독자 여러분의 원고를 모집합니다. 전략과 마케팅, 재무, 인사·조직, 회계, 생산 관리, 국제 경영, 경영정보 시스템, 경영과학 분야는 물론 자기계발이나 미래 연구 등 개인과 기업의 경쟁력 강화에 도움이 되는 글을 투고하시면 됩니다. 기업 현장에서 체득한 생생한 경험과 노하우는 물론 다양한 케이스 스터디도 보내주십시오.

DBR 독자는 한국 경제 성장의 주역인 비즈니스 리더들입니다. DBR을 통해 전문가 여러분의 탁월한 아이디어를 산업 현장의 주역들과 함께 공유하시기 바랍니다. 게재가 확정된 원고에 대해서는 소정의 원고료를 드립니다.

 

 

투고 방법: e메일 dbr@donga.com

문의: 02-2020-0567 www.dongabiz.com

구독 문의|02-2020-0561, 0595

광고 문의|02-2020-0574, 0527

12,000 / 1년 정기구독 240,000( 24회 발행)

동아비즈니스리뷰 345호 Fake Data for AI 2022년 05월 Issue 2 목차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