준오헤어 성공비결

2016-05-23

김현진 김현진
김현진
동아일보 기자
bright@donga.com

준오헤어가 생각하는 업의 본질은 ‘People Business’다. 기업의 비전이 조직원의 꿈과 희망을 달성시킬 수 있을 것이라고 믿게 한 것이다. 또 브랜드 가치를 높이고 강남권에서 존재감을 알리기 위해 준오헤어는 대형 ‘플래그십 전략’을 썼다. ‘강북의 캐주얼 브랜드’로 고객에게 인식된 미용실이 그 덕에 강남의 대표 미용실로 재포지셔닝할 수 있었다.